대상포진 후 신경통 > WEBZINE

하늘광장

깨끗함과 친절, 성실의 상징인 하늘병원입니다.

하늘광장 WEBZINE

WEBZINE

칼럼 대상포진 후 신경통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하늘웹진 댓글 0건 조회 393회 작성일 23-09-27 10:30

본문

 대상포진 후 신경통은 대상포진 후에 발생하는 만성통증으로 수두-대상포진 바이러스(varicella zoster virus)로 인해 발생하는 신경통입니다. 어릴 때 수두를 앓은 사람의 몸에 남아 있는 바이러스가 특정 신경세포에 숨어 있다가 몸의 면역력이 떨어지면 다시 증식과 활동을 시작하면서 피부에 발진을 일으키게 됩니다. 급성으로 생긴 피부 발진이 사라진 후에도 통증이 지속되거나 대상포진이 생겼던 부위에 통증이 다시 생길 수 있는데 이러한 상태를 대상포진 후 신경통이라고 합니다. 



 원인

 바이러스에 의해 신경이 손상되면서 뇌로 비정상적인 신호를 보내며 통증이 발생하게 되는데 보통 나이가 많을수록 대상포진 후 신경통이 발생할 확률이 높습니다. 대상포진 앓은 사람 중 50대 이후 약 20%, 60대 약 50%, 70대 약 70%가 대상포진의 합병증으로 신경통을 갖게 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대상포진이 상완신경총이나 삼차신경 부위(안면부)에 생긴 경우에는 위험성이 더욱  높아집니다. 그리고 대상포진이 발생했을 때 피부 병변이 나타나기 전 통증이 심했거나 발진이 심하게 나타난 경우에는 바이러스로 인해 신경 손상이 많이 되어 대상포진 후 신경통이 발생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또한 당뇨병 환자, 면역력 저하 환자, 여성에서 발생할 위험이 높습니다.

증상​​​​​​​
 통증 양상은 감각이 둔하고 찌릿찌릿한 느낌, 칼로 베는 느낌, 따끔한 느낌, 담에 걸린 듯한 통증, 감각 저하, 가려움증 등 다양합니다. 감각신경뿐 아니라 운동신경에도 바이러스가 침범한 경우는 움직이지 못하거나 힘이 떨어지는 등 마비 증상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7a35ae3e8601f8bcf069e411bad96526_1695778065_1491.png

진단
 보통 대상포진에 의한 피부 발진이 생기고 3개월 이상 병변 부위의 만성적인 통증이 지속되는 특징적인 임상 양상으로 대상포진 후 신경통이라고 진단을 하게 됩니다. 조기에 진단이 필요한 경우나 환자의 발진 및 통증 양상이 불분명한 경우에는 진단을 위해 대상포진 바이러스의 검출을 위한 혈청학적 검사를 시행해 볼 수도 있지만 대상포진 감염 후 시간이 지남에 따라 민감도와 특이도가 다소 떨어지게 됩니다.

7a35ae3e8601f8bcf069e411bad96526_1695778104_9507.png

치료
 대상포진의 치료를 위해서는 급성기(발병 72시간 이내)에 항바이러스 제제를 사용하고 피부 병변에 대한 치료를 시행하게 되는데 대개 피부 병변은 2-3주 정도면 치유됩니다. 초기에 신경 차단술 같은 적극적인 치료를 하게 되면 90% 이상 통증이 감소하고 대상포진 후 신경통의 발생 빈도가 줄어들게 됩니다. 

약물치료
 현재까지 미국 FDA에 의해 대상포진 후 신경통의 치료 약제로 인정받고 있는 것은 4가지로 5% 리도카인 패치, 8% 캡사이신 패치, 가바펜틴과 프레가발린이 있습니다. 그 외에도 삼환계 항우울제, 마약성 진통제의 사용도 도움이 됩니다.
 약물치료는 통상적으로 최소 3개월 이상은 시행해야 하고 증상이 개선되지 않을 경우에는 6개월 이상의 장기간 약물치료가 필요하기도 합니다.

시술적 치료
 주된 적응증은 대상포진 후 신경통의 발생 가능성이 높은 고위험군 환자, 약물 투여에도 불구하고 통상적인 기간 내 충분한 통증 조절을 얻는데 실패한 중증 환자입니다.
 시술로는 신경 차단술, 고주파 열응고술, 박동성 고주파 치료 혹은 신경 파괴술, 척수강내 약물 펌프 삽입술 등이 있고 그 외 페인스크램블러 치료를 고려할 수 있습니다.



 대상포진 후 신경통은 수개월에서 수년 동안 지속될 수 있습니다. 안면부(얼굴이나 눈 주변) 삼차 신경을 침범한 대상포진 후 신경통의 경우에는 매우 극심한 통증을 호소할 수 있기 때문에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예방
 고령, 급성기 통증 및 발진의 중등도, 전구통, 면역 저하 상태 등이 대상포진 후 신경통으로 진행할 수 있는 위험인자로 알려져 있습니다. 정상적인 면역력의 유지가 중요한데 만성 질환자, 면역억제제 복용자들은 특히 유의해야 합니다. 대상포진 예방 접종을 하게 되면 대상 포진이 발병하더라도 약하게 오게 됩니다. 그리고 증상 발현 시 항바이러스제의 신속한 투여와 적극적인 통증 치료가 대상포진 후 신경통으로의 진행을 줄일 수 있습니다.


7a35ae3e8601f8bcf069e411bad96526_1695778197_676.png

 

대표전화

1544-7588

전화상담 및 예약 안내
  • 하늘병원
  • 병원장 : 조성연
  • 서울시 동대문구 천호대로 317 (02622)
  • 사업자등록번호 : 204-91-70936
  • 대표전화 : 1544-7588
Copyright © www.smcsky.com All rights reserved. |
하늘병원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콘텐츠의 무단 도용 및 수정/편집을 금합니다.